[기사] 유전자재조합 CRM197 대량생산 기술 공동개발

May 30, 2019

㈜제노포커스와 ㈜유바이오로직스, 유전자재조합 CRM197 대량생산 기술 공동개발

 

  ㈜제노포커스와 ㈜유바이오로직스는 대장균 유래의 유전자재조합 CRM197 단백질 대량생산 기술을 공동개발 했다고 5월 30일 밝혔다.

 

  CRM197은 세균백신 개발 시 사용되는 일종의 운반단백질(carrier protein)로 면역원성이 낮은 다당류(polysaccharide)의 항원과 접합하여 면역원성을 높이기 위해 사용된다. 접합백신의 대표적인 사례로는 화이자사의 폐렴구균 백신인 프리베나 13(Prevenar 13)이 있으며, 2018년 전세계에 58억달러(약 7조원)가 판매된 블록버스터 제품이다.

 

  유전자재조합 CRM197은 기존 천연형 코리네박테리움에서 생성되는 CRM197에 비해 다수의 특장점을 가지고 있다. 특성은 동일하면서도 10배이상의 수율로 대량생산이 가능해져, 제조원가를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다.

 

  이번에 개발된 유전자재조합 CRM197은 ㈜제노포커스의 독자적인 재조합 단백질 고분비 발현 기술을 적용하여 개발되었다. ㈜유바이오로직스는 기존 천연형 CRM197 생산 기술을 가지고 있었으며, 이번 ㈜제노포커스와의 협업을 통해 유전자재조합 CRM197 개발이라는 성과를 이루어 냈다.

 

  양사는 ‘유전자재조합 균주개발 및 제조공정’에 대한 특허출원 계획이며, 유전자재조합 CRM197은 올해 4월 완공된 ㈜유바이오로직스 제2공장(V플랜트)에서 올해 하반기부터 생산될 예정이다.

 

  ㈜유바이오로직스는 자체 개발하고 있는 TCV(장티푸스백신)을 비롯, PCV(폐렴구균백신), MCV(수막구균백신)에 유전자재조합 CRM197을 사용할 예정이다. 또한 해외 백신개발업체에 유전자재조합 CRM197의 원료의약품 공급 또는 라이센스아웃등을 추진 중에 있다. ㈜제노포커스는 유전자재조합 CRM197 사업성과에 따라 기술료를 지급받게 된다.

 

  ㈜제노포커스와 ㈜유바이오로직스 양사는 이번 유전자재조합 CRM197 공동개발을 시작으로, 전략적인 협력을 통해 차세대 백신 및 단백질 의약품의 공동개발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끝.

 

 

* 본 내용은 2019년 5월 30일에 배포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Please reload

Please reload

65, Techno 1-ro, Yuseong-gu, Daejeon 34014, South Korea| Tel : +82-42-862-4483 | Fax : +82-42-862-4484 | E-mail: gfinfo@genofocus.com
Copyright (c) 2016 GENOFOCUS. All rights reserved.